2022년 08월 13일 (토) 

> 전체뉴스 > 총회, 교계뉴스
기사공유 작성일 : 22-06-20 22:47  글자크기 크게글자크기 작게 기사 출력하기글쓴이에게 메일보내기
교회음악대학원 음악치료전공,탈북·다문화 아동 종합 지원 사업 수행으로 사회통합 실현

교회음악대학원(원장 고은경) 음악치료전공은, 우체국공익재단과 한국음악치료교육학회 등과 「탈북·다문화 아동 종합 지원: 하나되는 하모니」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여 탈북 및 다문화 아동의 사회통합과 건강한 성장을 적극 지원하기로 하였다.
본교 음악치료전공은 2022년 「탈북·다문화 아동 종합 지원: 하나되는 하모니」를 통해 전공이 보유한 전문성과 인프라를 바탕으로 지역 탈북·다문화 아동의 심리정서 지원 및 사회적응력 향상을 위한 음악치유 프로그램을 수행한다.
해당 사업은 전국 단위 사업으로, 고신대학교를 비롯하여 이화여자대학교, 가천대학교 등 여러 대학 기관이 지역사회 유관기관과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추진한다. 본 사업은 우체국공익재단의 대표적 사회공헌사업으로, 음악, 미술, 무용, 연극 등을 활용하여 탈북·다문화 아동의 심리정서 지원 및 다문화 역량강화, 사회적응력 향상을 목적으로 제공되는 치유 프로그램이다. 또한 예술적 재능이 있다고 판단되는 아동에게는 영재 프로그램을 통해 그들의 잠재력과 가능성을 계발하고 사회 일원으로서 적응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.
고신대학교 음악치료전공 박혜영 교수팀은 본교가 배출한 전문음악치료사를 주축으로 예술가 및 심리치료전문가와 협업하여 음악치유, 합창, 합주, 힐링캠프, 희망콘서트 등 활동을 지원함으로써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건강한 사회의 가치를 공유하고 상호문화적인 통합을 실현하고자 한다.
한편, 우체국공익재단은 공익사업의 전문성과 효율성, 지속가능성 증대를 위해 우정사업본부가 설립한 재단법인으로 우체국예금과 우체국보험의 재원을 활용하여 아동·노인·장애인 등 6만여 명에게 매년 70억 원 규모의 공익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, 이번 사업은 북한이탈주민지원센터와 수도권 및 지방의 유관기관들이 긴밀한 협력을 통해 진행된다.
편집부
ⓒ (주)한국크리스천신문(http://www.kcnnews.net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
UN공보국, ‘한동대, 코로나와 쿠데타 위기 속 미얀마에 LMS를 통한 온라인 고등교육 제공 사례’ 뉴스 홈페이지에 소개
[뉴스리뷰]엔데믹을 말하는 지금, 코로나 재앙의 의미를 되새기며
 
 
헤드라인
총회,교계뉴스
신학
성경바로알기
과학
철학
역사
사설
시론
칼럼
많이 본 기사
‘어버이날’, 기독교적 의미의
성경의 영혼
시편 44장 1∼8절 고라 자손이
21세기 포스트모던 사회와 한국
제24회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 개
신문사소개    |    찾아오시는길    |    광고안내    |    광고신청    |    구독신청    |    기사투고    |    후원안내    |    후원자명단
등록번호 : 경기다01155   /   등록연월일 : 2009년 4월 14일   /   제호 : (주)한국크리스천신문
발행인 : 김혜영   /   청소년 보호책임자 : 김혜영
주소 : 461-370,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설개로 40 호크마하우스 4층 (주)한국크리스천신문
대표전화 : (031) 777-8092   /   팩스번호 : (031) 777-8094   /   E-Mail : kcnlogos@hanmail.net
Copyright ⓒ 2009 (주)한국크리스천신문. All rights reserved.